3천만원대 보이스피싱 예방한 은행원에게 경찰서장 감사장·포상금 수여
3천만원대 보이스피싱 예방한 은행원에게 경찰서장 감사장·포상금 수여
지난 3일 이원새마을금고 본점서 보이스피싱에 당한 주민의 현금 인출 막고 경찰에 신고해
  • 민영빈 기자 vvvip@okinews.com
  • 승인 2021.09.17 14:16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옥천경찰서(서장 양윤교)는 이원새마을금고 본점에서 전화금융사기(보이스피싱) 피해를 막은 직원 김미정씨에게 감사장과 신고포상금을 13일 수여했다.앞서 지난 3일 오전 10시쯤 은행을 방문한 80대 주민의 행동에서 김 씨는 전화금융사기(보이스피싱) 조짐을 눈치챘다. 아무 이유도 없이 3천390만원이라는 고액을 한꺼번에 현금으로 인출하려는 게 수상했던 것. 김 씨는 ‘오늘따라 3천만원 이상 현금이 마련돼 있지 않다’라고 기지를 발휘해 현금 인출을 지연시킨 뒤 동료 직원들과 함께 주민을 안심시키고자 노력했다. 이후 김 씨로부터 신고를 받은...

 

풀뿌리 독립언론 옥천신문 거름 주기

‘지역의 공공성을 지키는’ 풀뿌리 언론 옥천신문은 1989년 9월30일 주민들의 힘을 모아 군민주 신문으로 탄생했습니다.주민 및 독자여러분의 구독료가 지금까지 양질의 거름이 되어왔습니다. 매주 건강한 신문을 받아보며 한달에 밥한끼, 차한잔 하는 비용이라 생각하시고 옥천신문에 연대구독해주신다면 고마운 마음으로 보답하겠습니다.

옥천신문 기사는 정기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. 정기독자는 로그인을 해주시면 온전한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. 정기독자가 아닌 분은 이번 기회에 옥천신문을 구독해주신다면 정말 지역의 건강한 풀뿌리 독립언론을 만드는 데 이바지하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. 많은 구독 부탁드립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